제이에스매거진
  • 회원가입
  • 마이페이지
  • 전체기사
  • 홍성택 원정등반대장, 로체 남벽코스 등정에 도전
    2019/04/02 11:54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홍성택 대장(이하 홍 대장)이 로체 남벽을 등정하기 위해 지난 29일 오후 네팔 카트만두로 출국했다. 이번 도전은 그의 6번째 도전이다. 
     
    이미 여러 산악인이 히말라야4위봉인 로체(8,516m)를 등정했지만 남벽을 통해 등정한 이는 현재까지 아무도 없다. 로체 남벽은 해발 5,200m에 위치한 베이스캠프부터 정상까지 약 3,300m에 달하는 직벽을 올라야 하는 수직빙벽으로, 히말라야 3대 난벽 중에서 최악으로 손꼽힌다. 세계적 산악인 라인홀트 메스너는 등반에 두 차례 실패한 뒤 "21세기에나 오를 산"이라고 잘라 말했다.
     
    이번 원정대는 다국적으로 꾸려졌다. 한국 대원에 중국·스페인·콜롬비아·코소보 등 각지에서 내로라하는 대원들이 홍 대장과 함께한다. 특히 이번 원정은 다국적 원정대 대장을 아시아인이 맡은 첫 사례로도 주목받고 있다.
     
    이어 홍대장은 전용 와이파이 장치를 베이스캠프에 설치해 현장 소식을 생생하게 전달하겠다고도 말했다. 그는 5월 중순을 정상 등정 목표로 한다.
     
    홍 대장은 등정에 앞서 "산악인의 도전을 통해 사회와 청소년들에게 보여줄 수 있는게 있다"며 "경쟁도 중요하지만 각자 위치에서 목표를 향해 도전하는 정신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아울러 홍 대장은 "로체 남벽 정상에 올라 전 세계 산악인이 풀지 못한 숙제를 풀고 싶은 게 꿈이다"며 "모두 다치지 않고 무사히 정상에 갔다가 내려올 수 있도록 안전한 등반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고 의지를 밝혔다.
    [ 신윤식 shinp452323@hanmail.net ]
    신윤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viva333@nate.com
    제이에스매거진(www.jsmagazine.info) - copyright ⓒ 제이에스매거진.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 많이본기사
    • 화제의 뉴스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제이에스매거진 | 인터넷신문 | 서울 아05364  | 발행인·편집인 : 김종덕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종덕 | 발행일.등록일 2018. 8. 26
      서울 금천구 독산로45나길 10, 102호 (시흥동 행복타운) | Tel. 070-4214-1877  | 대표메일 : viva333@nate.com
      Copyright ⓒ 제이에스매거진 All rights reserved.
      제이에스매거진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