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07.16 04:50 |
빅토르 안, 선수생활 끝내고 한국오나
2018/09/10 07:07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사진출처:방송캡쳐

 

 

러시아로 귀화한 쇼트트랙 선수 빅토르 안, 우리나라 이름으로 안현수가 러시아 선수 생활을 접고 한국으로 돌아올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러시아 빙상연맹은 안 선수가 가정 사정 때문에 러시아를 떠나 한국에서 아이를 키우고 싶어한다고 밝혔다.


안 선수는 부인 우나리 씨와의 사이에서 3살 난 딸을 두고 있다.


앞서 그는 지난 2006년 이탈리아 토리노 동계올림픽에서 3관왕에 올랐지만 국내 빙상계 파벌 논란과 무릎 부상으로 시련을 겪다가 지난 2011년 한국 국적을 포기하고 러시아로 귀화한바 있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김순이 noaassss@naver.com ]
김순이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viva333@nate.com
제이에스매거진(www.jsmagazine.info) - copyright ⓒ 제이에스매거진.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 많이본기사
  • 화제의 뉴스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제이에스매거진 | 인터넷신문 | 서울 아05364  | 발행인·편집인 : 김종덕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종덕 | 발행일.등록일 2018. 8. 26
    서울 금천구 독산로45나길 10, 102호 (시흥동 행복타운) | Tel. 070-4214-1877  | 대표메일 : viva333@nate.com
    Copyright ⓒ 제이에스매거진 All rights reserved.
    제이에스매거진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