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문학 강연으로 지친 마음 치유하세요!

최연호 기자 | 기사입력 2020/06/15 [11:59]

인문학 강연으로 지친 마음 치유하세요!

최연호 기자 | 입력 : 2020/06/15 [11:59]


[js매거진=최연호 기자] 문화재청 국립무형유산원(원장 김연수)은 「책마루 인문학 강연」 문화프로그램을 오는 6월 18일부터 7월 23일까지 매주 목요일에 총 6회 실시한다.

이 프로그램은 지역민들의 문화 향유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2018년도부터 실시한 대표적인 지역 인문학 강연으로 올해는 강의 내용을 다양한 분야로 확대하였으며, 강연 전 체험프로그램을 통해 참석자에게 많은 즐거움을 줄 예정이다.

세부 일정은 인문학적 성장을 위한 8개의 질문(6.18. 김종원/작가)(온라인 강연), 전래동화의 인과응보 결말에 대하여 : 전래동화에서 ‘억지로’ 교훈 찾기(6.25. 김종광/소설가), 그때그때 달라요 : 한옥 공간의 변신(7.2. 황두진/건축가), 음악 찾아 떠나는 여행-아프리카, 발칸, 아나톨리아)(7.9. 신경아/작가), 알고 보면 신기한 전통주 인문학(7.16. 명욱, 칼럼니스트), 젓가락에 담긴 품격(7.23. 김필수/한국젓가락협회장)으로 진행된다.

6월 18일에 실시하는 1차 강연은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실시간 온라인 방식으로 실시하며, 당일 오후 7시에 유튜브 ‘국립무형유산원 디지털 아카이브 채널’에 접속하면 누구나 볼 수 있다. 2차 강연부터는 참여자 발열 확인, 마스크 착용 의무화, 거리 두고 앉기 등 생활 방역지침 준수를 위해 책마루 공간을 대신해 객석이 많은 국립무형유산원 소공연장(전라북도 전주시)에서 운영할 예정이다.

강연은 어린이, 청소년, 성인까지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교육비는 무료다. 참여자는 30명을 선착순으로 모집하며, 책마루 누리집 또는 전화(070-4227-9243)로 신청하면 된다.

문화재청 국립무형유산원은 이번 강연을 통해 코로나19로 지친 국민들이 조금이나마 위안을 얻길 바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문화행사를 마련하여 제공할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