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스토랑’ 이정현, 절친 ‘동백이’ 공효진 고춧가루로 추억의 밥상 완성

김정화 | 기사입력 2020/01/10 [15:56]

‘편스토랑’ 이정현, 절친 ‘동백이’ 공효진 고춧가루로 추억의 밥상 완성

김정화 | 입력 : 2020/01/10 [15:56]

 

‘신상출시 편스토랑’ 이정현이 맛티스트에 등극했다.  

 

1월 10일 방송되는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에서는 네 번째 메뉴대결이 시작된다. 이경규, 이영자, 이정현, 정일우와 함께 새롭게 등장한 이혜성 아나운서까지. 이번에는 5인 편셰프들이 ‘추억의 맛’이라는 주제로 메뉴 개발에 도전한다.

 

지난 대결부터 ‘신상출시 편스토랑’에 합류한 이정현은 동시에 가스불 5구에 접속하는 것은 물론 토치로 불맛까지 제대로 내는 요리 실력을 선보이며 감탄을 자아냈다. 특히 이정현이 요리 때마다 사용하는 이정현 표 ‘만능간장’은 방송 때마다 검색어를 장악했다. 뿐만 아니라 신혼생활과 오윤아, 손예진, 이민정 공효진, 엄지원, 고소영 등 여배우들의 친분까지 최초 공개해 화제를 모았다.  

 

그 중 특히 관심을 모은 것이 ‘동백꽃 필 무렵’으로 2019 KBS 연기대상을 거머쥔 공효진과의 우정.이정현은 앞선 방송에서 공효진이 보내준 고춧가루를 공개했다. 이런 가운데 이날 방송에서 이정현이 공효진에게 받은 고춧가루와 참기름으로 뚝딱 추억의 밥상을 완성한 것으로 알려져 눈길을 끈다.

 

이날 이정현은 공효진에게 받은 고춧가루로 ‘엄마의 손맛’이 그대로 담긴 파김치를 만들었다. 평소 공효진은 이정현을 비롯한 친구들에게 고춧가루와 참기름 등을 자주 선물한다고. 이에 이정현은 파김치를 만들어 친구들에게 선물하기로 한 것이다.

 

이정현은 ‘동백이 고춧가루’로 만든 파김치와 한창 맛이 오른 겨울 무로 무밥을 지어 추억의 밥상을 완성했다. 이정현의 추억의 밥상을 접한 이영자는 “이정현은 정말 맛티스트다”라고 감탄했다고. 이렇게 한 끼 맛있게 먹은 이정현은 파김치를 보내주기 위해 친구들과 통화를 시작했다고 한다. 그 중 한 여배우와 통화하며 웃음이 끊이지 않았다고 해 궁금증을 자아낸다.

 

보기만 해도 군침이 꿀꺽 넘어가는 이정현의 파김치 무밥 추억의 밥상. 눈부신 여배우들의 끈끈한 친분. 이와 함께 20년 전 탑골 가요까지 소환한 이정현의 일상까지 모두 공개될 ‘신상출시 편스토랑’에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뉴 페이스 이혜성 아나운서가 등장을 예고했다. 이정현 아나운서는 ‘신상출시 편스토랑’ 최초 한식조리사 자격증 보유자로 남다른 요리 실력을 자랑했다는 후문이다. 2020년이 되며 재미에 더욱 박차를 가하고 있는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은 오늘(10일) 금요일 밤 9시 45분 방송된다.

 

 사진제공 =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

  • 도배방지 이미지

대구 많이 본 기사